돌발성 난청 개선사례

50대 여성분의 돌발성 난청 개선 사례

작성자
sounddoctor
작성일
2018-09-19 00:16
조회
1479

안녕하세요

이명 난청 전문 개선센터 -

소리박사에 방문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소리박사를 4년째 운영하면서 요즘들어 느끼는 것이 하나 생겼습니다.

그것이 무엇이냐면요?

요즘들어 부척 눈에 띄는 현상이 하나 있는데 무슨 현상이냐면요?

50대 주부들에게 돌발성 난청이 최근들어 많이 발생한다는 사실입니다.

왜 그런 소리를 하느냐구요?

최근들어 저희 소리박사에 돌발성 난청이 발생한 주부님들이 여러분이 방문을 하고 계시기 때문입니다.

돌발성 난청은 거의 스트레스가 주범!!!!!!

그런데 이명 난청 개선센터가 그 분들의 최근 상황을 하나 둘 체크해 보면 스트레스가 주범이라는 사실입니다.

젊었을 때에 몸이 심하게 피곤하거나 스트레스를 받으면 목이 붓거나, 열이 나거나, 입술이 부르트거나, 머리가 아프거나 하는 좀 가벼운 증상들을 나타내는데 50이 넘어서면 모든 신체의 기능이 저하되는 상황에서 받는 스트레스여서 인지 돌발성 난청, 이명, 이석증, 메니에르, 우을증 등 등 좀 심한 증상들로 나타난다는 사실입니다.

이석증의 경우는 이명개선센터의 영역과는 무관하지만 주변에서 40-50대 여성들을 대상으로 부쩍 많이 발생하고 있음을 확인 할 수 있었습니다.

의사 선생님들이 하시는 말씀 중에 가장 자주 하시는 말씀 중 하나가 스트레스를 받지 마라고 하시는데 ....

“스트레스” 정말로 안받고 살 수 있으면 얼마나 좋겠습니까만은 살아가는 상황속에서 스트레스를 안 받고 살아 간다는 것은 사실상 불가능 하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겠지요?

돌발성 난청이 오신 40-50대 여성분들의 스트레스 내용을 이명 난청 개선센터가 유심히 살펴보면 가장 큰 스트레스가 사랑하는 가족과의 이별, 교통사고, 실직, 사업 실패 등 등 듣기만 하여도 가슴이 아프고 저려오는 일들이지요.

사람마다 차이는 있지만 사건 발생 직후에 오시는 분들 좀 지나서 오시는 분들, 시기는 다르지만 결론은 소리박사가 봤을 때 비슷하게 나타난다는 것이지요.

오늘은 50대 초반 여성분의 돌발성 난청의 개선 사례에 대해서 말씀을 드리겠습니다.이분은 여성분이지만 매우 적극적이고 과감하게 여러 개의 학원을 운영해 오신 맹렬 원장님이십니다.

불행히도 몇 년 전에 사랑하는 분을 잃으시면서 받았던 스트레스가 아마도 늦게 나타났는지 어느 날 갑자기 돌발성 난청이 발생을 했습니다.

발생 사실도 모르고 있다가 왠지 한 쪽 귀가 이상하다 생각이 되고 어지럽고 해서 대학병원 응급실에 갔다가 입원을 하고 거기서 돌발성 난청이라는 사실을 알게 되었는데 전혀 개선이 되지를 않았다고 합니다.

대학병원에 몇 일 동안 입원을 하면서 치료를 받았으나 전혀 개선이 되지 않았던 것입니다.

부랴부랴 인맥을 동원해서 서울 대 병원에 계시는 우리나라 최고의 이비인후과 교수 분에게 진료를 받았으나 그분께서 하시는 말씀이 단 1%의 청력 세포가 살아 있어도 어떻게 해 볼 텐데 다 죽어서 방법이 없다는 말씀을 듣고 울면서 내려왔다고 하더군요.

아는 분을 통해서 이명 난청 개선센터 - 소리박사를 오시게 됐는데 일주일 만에 소리가 들리기 시작했고 한 달 만에 빠른 회복세를 보였지요.

어르신들이 간 혹 이런 말씀들을 하시는 것을 들었을 겁니다.

무슨 소리냐면요? “사람이 참 간사하다”라는 말씀요.

이 말씀의 본 뜻은, 맘이 너무 쉽게 변한다는 말씀이겠지요.

하지만 바꾸어 말하면 상황에 너무 쉽게 적응한다는 말 도 되는 것이겠지요.

왜 이 말씀을 드리냐면요?

이분 같은 경우는 매우 빠르게 회복되는 모습을 보였습니다.

그러다보니 다급했던 마음이 어느덧 여유 있는 마음으로 변했고 자주 소리박사를 찾아야 함에도 불구하고 두 달 넘어서 부터는 매우 뜸해졌다는 사실 이지요.

그 이유가 무엇이겠습니까?

물에 빠져 허우적거리던 사람이 발에 땅이 닿았음을 느끼는 안도감이겠지요.

아무튼 청력이 개선이 되어서 여유가 생기기에 자주 안 오시는 것인 만큼 이명 난청 개선센터 - 소리박사는 마음만은 흐믓하고 뿌듯하지요.

지난한해 이명환자 31만명이 병원 찾아!!!!!

얼마전 SBS 뉴스에 나온 이명 관련 기사를 보았는데 지난 한 해 동안 이명 때문에 31만 여명의 환자분들이 병원을 찾았다고 합니다.

그냥 내버려 두면 뇌가 더 피곤해 질 수 있다는 내용도 있었습니다.

처음에는 참을 만 했는데 시간이 갈수록 소리가 더 커지고 많아진다는 내용도 또한 있었습니다.

이명 난청 전문 개선센터는 이미 다 알고 있는 사실이지요.

왜 갑자기 돌발성 난청 얘기를 하다고 이명 얘기를 하냐구요?

이들 31만 명의 이명 환자 중에는 돌발성 난청으로 인한 이명 환자 분들도 많이 포함되어 있기 때문입니다.

이명과 난청은 나타나는 증상만이 다를 뿐 근본은 하나라는 사실입니다.

난청이 고처지면 이명도 없어집니다.

이명이 없어졌다는 것은 난청이 좋아졌다는 반증입니다.

그러나 문제는 난청이나 이명을 해결할 어떠한 방법이 없다는 것입니다.

소리박사의 기술 이외에는 뚜렷한 대안이 없다는 것이지요.

그 많은 이명 환자분들!

나름대로 병원을 찾아보고 한의원을 가보고 소문을 따라서 여러 가지 민간요법도 다 해보면서 나름대로 방법을 찾아 보지만, 건강하거나 면역력이 좋아서, 내지는 자연 치유력이 좋아서 개선되는 20-30% 분들을 제외하고는 종착역은 모두가 하나같이 어떠한 방법도 없다는 것이지요.

죽는 그날까지 평생 이명 소리와 함께 해야 한다는 사실이지요.

늘 드리는 말씀!!!!

공연히 여기저기 찾아다니시면서 돈 낭비, 시간낭비, 열정 낭비 하시지 마시구요 하루라도 빨리 이명 난청 개선센터 - 소리박사를 찾으셔서 검사 받아보시고 상담 받으십시오.

검사 받고 상담하시는 것은 무료입니다.

그리고 오셔서 모든 것을 확인해 보십시오.

안좋은 냄새를 진한 향수를 뿌려서 덮은 곳인지!!!

아니면 정말로 이명 난청 환자분들을 오랫동안 개선해 온 곳인지!!!

자세히 살펴보시고 설명을 자세히 들어보시면 아실 것입니다.

아니 본능적으로 느끼실 것입니다.

한 환자분의 이명 내지는 돌발성 난청, 격동현상으로 인한 고통 등을 개선해 주기 위해 3시간씩 함께 노력하는 곳이 있는지를 한번 찾아보십시오.

멀리 타 지방에 계셔서 평일 날 못 오시는 고통 받는 이명 환자분들을 위해 토, 일요일도 오시라고 해서 개선을 위해 노력하는 곳이 있는지를 한번 찾아보십시오.

소리박사는 최근들어 3개월 넘게 토,일요일 거의 못 쉬었습니다.

타지방 고객분들 때문이지요.

많은 환자분들이 감사해 하시고 미안해하십니다.

그래도 그 분들의 고통에 비하면 제가 토,일요일 일하는 것은 그리 어려운 일이 아닐 것입니다.

하루 빨리 이명이 개선되어서 웃는 얼굴 볼 수 있으면 되는 일이기 때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