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발성 난청 개선사례

소중한 귀를 잘 관리하세요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9-08-06 08:47
조회
272






어린시절 다들 이런 경험이 있으시리라 보아집니다
최근 네이버지식인에서 질문이 하나 왔는데요

모기가 귀쪽으로 윙윙 거려서 손바닥으로

귀를 탁~~쳤다네요..

학창시절 선생님들이 뺨을 때리는경우도 많았죠
지금은 그리하면 큰일나겠지만 옛날에는 존경하는 선생님께

한두대 맞는건 당연지사 내잘못으로 때린거니 말이죠.ㅋㅋ

그럴경우에 귀에서 삐소리가 나면서 한동안 멍 할때가
많았어요..시간이 지나면 괜찮아지니까 아무일없듯이

다시 생활하곤 했어요.

저희 블로그에서 가장 많이 언급한 내용이
고막속에 134개의 안테나에 대해서 많이 말씀드렸을겁니다.

지금 포스팅에서 자세히는 설명을 못드리지만
블로그 이명에 보시면 자세한 설명이 있으니 참고하시구요.

위에 사례처럼 귀를 때리고 귀에 자극을 자주 주다보면
이명이 지속될수 있기 때문에 상당 주의가 필요합니다.




div class="se_component se_image default">












다시 위에 질문에 대해서 말씀드리면

순간적 충격이 고막내에 달팽이관에
충격을 가하면서 일시적으로

나타난 이명으로 보입니다

이명은 난청이 왓다는 신호로
순간적인 달팽이관의 충격이 

급성난청을 유발하면서 이명을 

동반한 것이라 여겨집니다

급성난청이나 이명은 안정을
취하고 시간이 지나면 자연적으로

사라지니 너무 걱정안해도됩니다

다만 급성이 반복되면 만성이 될
수 있는 만큼 반복적 행동은

자제하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현대의학으로 불치병인 이명
이명은 왜 생기고 생기면 어떻게

해야하며 개선되는 방법은 아래 링크를 참고하세요

https://blog.naver.com/soribaksa9/221342986591